네임드파워볼 파워볼실시간 파워볼유출 하는방법 홈페이지 바로가기

양정아 이혼 고백 “골드미스 오해 풀고 싶어”
윤해영 “임영웅 닮은꼴 김승수, 자상하고 괜찮은 남자”
[동아닷컴]

양정아 김승수의 핑크빛 기류가 심상치 않다.파워볼게임

25일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배우 김승수, 양정아, 윤해영, 최완정이 출연했다.

이날 양정아는 이혼 사실을 최초로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결혼을 했다가 이혼했다. 내가 결혼해서 잘 살고 있다고 생각하는 분도 있고 아직 골드미스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더라. 방송에서 오해를 풀고 싶었다. 돌아온 싱글이라는 것을 이야기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파워볼실시간

이혼 사실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선 “그 전에는 예능에 나와서 얘기를 할 만큼 마음에 준비가 안 됐었다”면서 “지금은 얘기해도 괜찮다”고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김승수의 연애관도 공개됐다. 윤해영은 “김승수가 되게 스윗하고 자상한데 왜 장가를 못갈까 싶다. 요즘 임영웅 씨가 화제인데 김승수랑 겹친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에 김승수는 “(임영웅 닮았다는 말은) 나도 가끔 들었다”며 “장가 못간 이유가 있다. 처음 보는 사람에게 호감이 안 생긴다. 지내봐야 생긴다. 만나고 싶다는 생각이 잘 안 든다. 1년은 알고 지내야 한다. 첫눈에 반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양정아는 “김승수는 워낙 젊은 애들만 만난다. 자기보다 어린 친구를 만났다”고 폭로했고, 김승수는 “11살 차이까지 만났다. 근데 지금은 나이가 있으니까 10살 이상 차이가 나도 30대 후반이다. 10살 이상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러자 박나래는 “양정아가 사전 인터뷰에서 ‘김승수라면 당장 살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더라”고 두 사람의 묘한 기류를 언급했다. 양정아는 “지금 당장 한 집에 들어가도 김승수랑 아무 일 없이 살 수 있다는 말이다. 워낙 친하고 안 지 오래됐다”고 해명했다.파워볼사이트

이 가운데 김승수가 인터뷰서 “양정아는 내 인생에서 다시없을 여자”라고 말한 사실이 드러나 두 사람의 핑크빛 기류가 가속화됐다. 김승수는 “나와 생년월일이 같으니까 지구상에 다시 없을 여자”라고 반박했다.

하지만 MC들은 재차 두 사람의 ‘썸’을 부추겼다. 제작진은 ‘오늘부터 1일’ 케이크를 미리 준비하기도. 눈맞춤 시간을 가진 뒤 김승수는 “돌아온 싱글은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쿨하게 받아드려 웃음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이연복 세프가 반려견 생일이와의 인연을 말했다.

8월 26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서는 셰프 이연복 부자가 출연했다.

이날 공개된 이연복 셰프의 일상은 유기견과 생일이와 함께 하는 모습이었다. MC들은 생일이를 어떻게 처음 만났는지 질문했다. 이에 이연복은 “처음에 내가 발견한 게 아니라. SNS에 올라왔다. 하수도 안에서 건졌다고 했다. 눈도 못 뜨고 안락사 이틀 남았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연복은 “우연치 않게 그걸 봤다. 와이프와 동시에 데리고 오자 했다. 아직 세상 구경도 못했는데 죽는 게 그렇다고 해서. 기생충, 파보 병이 엄청 많았다. 그래서 15일 동안 입원해 있었다”며 아내와 동시에 SNS에서 유기견 생일이에 대한 글을 보고 데리고 왔다고 전했다.

홍여진이 “생일이가 저렇게 예쁘고 건강하게 크다니 정말 대단하다”고 감탄하며 박수치자 모두가 함께 박수를 쳤다. 이후 이연복은 아들 이홍운이 운영하는 부산 식당을 찾아가 부산 라이프를 공개했다. (사진=TV조선 ‘퍼펙트 라이프’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박정민 기자]

김성주가 둘째 아들 민율이 근황을 전했다.

8월 26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하 ‘골목식당’) 132회에서는 백종원, 김성주, 정인선이 ‘NO 배달피자집’ 솔루션에 나섰다.

이날 김성주는 둘째 민율이 근황을 전했다. 김성주는 “아이들이 피자집에 관심이 많다. 특히 둘째 민율이가 피자의 진척 사항에 굉장히 관심을 보이고 있다. 집에 가면 항상 물어본다”고 말했다.

이에 김성주는 “외국인 셰프가 왔다”, “이탈리아 셰프가 와서 손을 봐줬다”며 피자집 근황을 전한다고.

또 김성주는 “어제는 녹화 오기 전에 피자를 시켜 줬다. 그런데 한 판에 2만 8천 원이더라. 우리는 가격 경쟁력이 있다. 그래서 아내한테 ‘우리는 만원 안팎으로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며 으스댔다.

백종원이 비웃자 김성주는 “집에 가면 제가 백종원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백종원은 보다 못한 얼굴로 “얘들아 방송 봐. 아빠가 한 게 아니야”라고 말해 폭소케했다.(사진=SBS ‘골목식당’ 캡처)

뉴스엔 박정민 odul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이하나 기자]

가수 벤이 결혼을 발표했다.

벤은 8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족한 저에게 평생을 함께 하기로 약속한 사람이 생겼다”며 “저희 둘 다 완벽하진 않지만 서로의 허물은 덮어주고 부족한 부분은 채워주며 예쁘고 행복하게 살아보려고 한다”고 직접 결혼 소식을 전했다.

벤은 “조심스러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친지들만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하려고 한다. 한결 같이 저를 믿고 응원해주시는 팬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9월 벤은 3살 연상 W-재단 이욱 이사장과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인들 모임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한편 벤은 2010년 그룹 베베미뇽으로 데뷔한 벤은 이후 솔로로 변신, ‘열애 중’, ‘180도’, ‘헤어져줘서 고마워’ 등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이욱 이사장은 한양대학교 법학과 출신으로 W-재단을 통해 사회 활동을 펼치고 있고 후시크리에이티브를 운영 중이다.

다음은 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벤입니다. 이 소식을 어떻게 전하면 좋을지 고민하고 또 고민 했지만, 그래도 저를 늘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이 소식만큼은 제 손으로 직접 전하고 싶어 부족한 글솜씨지만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부족한 저에게 평생을 함께 하기로 약속한 사람이 생겼습니다. 저희 둘 다 완벽하진 않지만 서로의 허물은 덮어주고 부족한 부분은 채워주며 예쁘고 행복하게 살아보려고 합니다. 조심스러운 시기이기에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친지들만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하려고 합니다. 한결같이 저를 믿고 응원해주시는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모두가 힘든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항상 건강 유의하시고 행복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가수 벤 올림 –

(사진=뉴스엔DB, 이욱 인스타그램)

뉴스엔 이하나 bliss21@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동아닷컴]

‘본격연예 한밤’이 소지섭-조은정 부부를 다시 언급했다.

26일로 종영을 맞은 SBS ‘본격연예 한밤’은 그동안 희로애락을 공유했던 여러 소식과 방송에 공개되지 않은 명장면들을 모아 전부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그동안 만나왔던 배우들과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수많은 배우들 중 눈에 띈 것은 단연코 배우 소지섭이었다. 올해 4월 부부의 연을 맺은 소지섭-조은정 부부는 ‘본격연예 한밤’을 통해 만났다.

조은정이 큐레이터였던 때,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주역 소지섭과 손예진을 인터뷰했던 것.

두 사람은 인터뷰를 시작으로 좋은 관계를 이어가다 연인으로 발전, 결국 부부의 연을 맺었다.

한편, SBS ‘본격연예 한밤’은 8월 26일 방송으로 3년 9개월간의 긴 대장정 끝에 막을 내렸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